2020.05.30 (토)

  • 맑음동두천 28.6℃
  • 맑음강릉 26.5℃
  • 구름조금서울 28.3℃
  • 구름많음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27.7℃
  • 흐림울산 24.0℃
  • 흐림광주 24.5℃
  • 흐림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6.0℃
  • 흐림제주 20.9℃
  • 구름조금강화 25.7℃
  • 구름많음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7.1℃
  • 흐림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개원가

"코로나로 인한 환자 감소와 인력난이 가장 큰 고충"

개원의들, 민생탐방 나선 이상훈 협회장에게 대책 호소

 

이상훈 협회장이 취임 후 첫 민생 탐방에 나섰다. 이 협회장은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3일동안 개원치과와 장애인치과병원을 순방,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에 이 협회장이 방문한 곳은 루나치과보존과치과의원(원장 조성근)과 에투알드서울치과(원장 이장욱), 마석타임치과의원(원장 최승린), 연세유라인치과의원(원장 이창제) 등 개원가 4곳과 더스마일치과(센터장 이긍호), 서울시장애인치과병원(병원장 서병무) 등 2곳의 장애인 치과진료시설.
협회장과 마주한 개원 치과의사들은 코로나 사태로 인한 환자 감소를 가장 큰 어려움으로 꼽았다. 보조인력난도 여전한 숙제인데, 이창제 원장은 "직원을 뽑아야 하는데 쉽지 않다"며 "작년 같은 경우 보름간 1명의 지원자도 없어 면접 자체를 볼 수 없었다"고 토로했다.
또 최승린 원장은 "부패한 공무원과의 싸움에 연루되면서 면허 취소 위기에 처한 적이 있는데, 이 때 협회가 내 곁에 있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다"며, "누군가 숨죽이고 앓고 있을 때 곁에서 다독여주는 친구 같은 협회가 돼 줬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털어놨다.

 


이상훈 협회장은 이에 대해 "전시성 행사나 보여주기식 외부활동 보다 일선 회원들의 삶을 실질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회무를 펼치겠다"고 약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