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1 (수)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2.0℃
  • 맑음서울 0.0℃
  • 구름조금대전 1.4℃
  • 맑음대구 2.6℃
  • 맑음울산 3.2℃
  • 광주 2.1℃
  • 맑음부산 4.1℃
  • 흐림고창 0.7℃
  • 흐림제주 7.9℃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0.2℃
  • 구름조금금산 0.8℃
  • 구름많음강진군 4.2℃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학회·학술

'치주과학 연구자라면 꼭 들어야 할 강연 2편'

치주과학회 학술집담회서 박준범, 박신영 교수 강의 '호평'

URL복사

 

대한치주과학회(회장 허 익)가 지난 8일부터 13일까지 온라인플랫폼에서 ‘2021 제 2차 학술집담회’를 개최했다. 총 375명이 사전 등록한 이번 집담회에선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의 박준범 교수와 서울대학교 치의학대학원의 박신영 교수가 연자로 나서 치주학 연구에 매진하고 있거나, 입문을 원하는 이들의 학문적 역량을 증진시킬 수 있는 알찬 강의를 선보였다.
치주과학회 편집이사이기도 한 박준범 교수는 학회 공식 학술지인 JPIS(Journal of Periodontal & Implant Science)를 통해 최신 치주-임플란트 연구 동향을 살펴보고, 연구자들이 연구설계부터 논문 작성 및 학술지 투고, 리뷰에 이르는 일련의 과정에서 반드시 알아야 할 내용들을 체크리스트와 함께 일목요연하게 정리했다. 또 적절한 학술지를 선정하거나 중복률을 확인하는 법, 리뷰어가 염두에 두어야 할 사항 등에 관해서도 빠짐없이 다뤄 예비 저자 및 연구자들로부터 특히 호평을 받았다. 
박신영 교수는 “치주연구자료의 통계적 분석”을 주제로 의료인들이 어렵게 여길 수도 있는 통계학의 기본 개념부터 자료 해석 방법, 샘플 수 계산법, 경우에 따른 대표적인 분석방식을 알기 쉽게 소개했다. 


집담회를 끝낸 뒤 허 익 회장은 “학술 연구의 질적 향상은 치주과학의 미래를 좌우하는 중요한 근간이라 할 수 있다"면서 '이번 강연을 치주학을 연구하고자 하는 모든 이들에게 필독 강의로 추천하고 싶다'고 말했다.
치주과학회는 올해 총 8회의 지부 집담회와 3회의 학술 집담회를 진행 중인데, 온라인 채널의 강화로 치주 영역의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꾸준히 교육의 장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