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2 (화)

  • 맑음동두천 16.3℃
  • 흐림강릉 17.4℃
  • 구름조금서울 18.5℃
  • 흐림대전 16.0℃
  • 흐림대구 16.3℃
  • 흐림울산 17.3℃
  • 구름많음광주 17.5℃
  • 흐림부산 18.6℃
  • 구름많음고창 16.0℃
  • 제주 21.6℃
  • 구름조금강화 17.8℃
  • 흐림보은 15.5℃
  • 흐림금산 15.3℃
  • 구름많음강진군 19.0℃
  • 흐림경주시 15.8℃
  • 구름많음거제 18.7℃
기상청 제공

회무·정책

치병협, 복지부에 '수련병원 실태조사 업무 이관' 요청

황의환 회장, 장관 면담서 "적절히 역할 분담해야 치과계 발전"

URL복사

 

대한치과병원협회 황의환 회장이 지난 13일 보건복지부를 방문, 권덕철 장관과 면담을 갖고 치과계의 균형적 발전과 국민구강건강 향상을 위한 보건복지부의 지원을 요청했다. 
황의환 회장은 이 자리에서 “적절히 역할을 분담해야 치과의료계가 발전 할 수 있다”면서 “치과의료 단체별 특성에 맞게 전문성을 기반한 업무를 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수련치과병원(수련기관) 실태조사 업무를 대한치과병원협회에 이관해 줄 것"을 공식 요청했다. 
이는 지난 6월의 치병협 정기이사회 결의에 따른 것으로 보이나, 보건복지부에 업무이관 문제를 직접 제기한 경우여서 매우 이례적이다. 치협은 지금까지 이 문제와 관련해 기회 있을 때마다 복지부와 치병협에 '절차상, 시기상 불가' 입장을 밝혀 왔었다. 
황 회장은 '치과의료기관의 평가 인증 참여 확대 방안으로 '치과감염예방관리료 및 의료질평가지원금을 신설하자'는 의견도 제시했다. '적절한 수가보상은 더 많은 치과의료기관의 인증 참여로 이어지고, 보상된 보험수가는 의료기관의 질 향상을 위한 재투자 재원으로 활용될 것'이라는 의미에서다. 
이와 관련 황 회장은 '낮은 치과 보험수가가 경영악화로 이어져 많은 치과병의원들이 진료의 질관리에 조차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실'에 대해 치과의사협회와 치과병원협회가 인식을 함께 하고 있음을 강조하기도 했다.  


권덕철장관은 당면과제 해결을 위한 매진하고 있는 황의환 회장을 격려한 뒤 '치병협이 성장을 통해 치과계 발전에 힘써 줄 것'을 당부하면서 '복지부 차원의 긴밀한 협조'를 약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