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9 (목)

  • 맑음동두천 15.9℃
  • 구름조금강릉 11.4℃
  • 맑음서울 13.9℃
  • 맑음대전 15.5℃
  • 맑음대구 16.5℃
  • 맑음울산 15.9℃
  • 맑음광주 15.4℃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12.2℃
  • 맑음제주 14.8℃
  • 맑음강화 13.0℃
  • 맑음보은 14.3℃
  • 맑음금산 14.3℃
  • 맑음강진군 16.6℃
  • 맑음경주시 16.3℃
  • 맑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매달 11일은 서로 존댓말 사용하는 날'

서울대치과병원, '서로에게 힘이 되는 조직문화 만들자' 다짐

 


서울대치과병원(원장 구영)이 지난달 29일 교직원간 존중과 배려를 바탕으로 협력하고 칭찬하는 문화를 조성키 위해 “상호존중 선서문 선포식”을 가졌다.
이날 선포식에서는 상호존중 선서문을 낭독, 배포하고, 매월 11일을 직원 간 존댓말 사용하는 날로 정하는 한편 직장 내 괴롭힘과 갑질을 방지하고, 조직문화 발전과 고객만족도 향상에도 힘쓰기로 다짐했다.
구영 원장은 “교직원 간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는 서울대치과병원과, 성별 · 나이 · 직종과 상관없이 모두가 동등한 동료임을 잊지 않고 칭찬과 미소로 서로에게 힘이 되는 동료, 조직문화를 만들자"고 제안했다.
이날 선서문 선포식에는 구영 원장과 김민석 상임감사를 비롯한 집행부 전원이 참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