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화)

  • 맑음동두천 -3.3℃
  • 맑음강릉 2.5℃
  • 맑음서울 -2.3℃
  • 비 또는 눈대전 2.6℃
  • 흐림대구 5.4℃
  • 맑음울산 3.0℃
  • 흐림광주 6.2℃
  • 구름조금부산 4.6℃
  • 구름조금고창 7.4℃
  • 제주 10.8℃
  • 맑음강화 -3.6℃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3.3℃
  • 흐림강진군 6.9℃
  • 구름많음경주시 1.3℃
  • 구름조금거제 4.3℃
기상청 제공

치위생 · 기공

MBC 검법남녀, 치위협에 공식 사과했다

'치과위생사 명예실추' 인정하고, 해당 장면도 삭제

 

MBC가 사장 명의의 공문을 보내 대한치과위생사협회(회장 임춘희)에 공식 사과했다. MBC는 지난달 10일 방영한 검법남녀 시즌2 제2화에서 극중 인물은 치과위생사의 명칭을 치위생사로 오기하고, 최저임금인 174만5,150원에도 못미치는 140만원의 월급을 받는 직종으로 묘사해 전체 치과위생사들의 공분을 샀었다.
MBC의 이번 조치는 치위협의 항의에 따른 것으로, 공문을 통한 공식 사과와 함께 시청자 게시판에도 사과문을 공지하고, 해당 장면을 삭제해 향후 재방송에서는 이같은 오류가 재연되지 않도록 했다. 


이와 관련 치위협 이미애 홍보이사는 "비록 본방송을 통한 정정은 이뤄지지 않았지만, MBC에서 잘못을 인정하고 재발방지를 약속한 점, 해당 장면을 즉시 삭제해 추후 재방송에선 오류가 재연하지 않도록 노력한 점, 시청자 게시판에 사과문을 공지한 점 등은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논평했다.
치위협은 앞으로도 모니터링을 강화해 치과위생사에 관한 왜곡이나 오류에 적극 대처해 나갈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