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1 (목)

  • 구름많음동두천 21.6℃
  • 흐림강릉 20.4℃
  • 흐림서울 23.0℃
  • 대전 21.9℃
  • 흐림대구 24.4℃
  • 흐림울산 25.3℃
  • 흐림광주 24.8℃
  • 흐림부산 25.0℃
  • 구름많음고창 22.4℃
  • 흐림제주 24.0℃
  • 흐림강화 21.1℃
  • 흐림보은 22.4℃
  • 흐림금산 21.9℃
  • 구름많음강진군 23.7℃
  • 구름많음경주시 24.8℃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최대집 의협회장 단식현장 '위로 방문'

김철수 협회장, 단식 상황에 공감하면서도 '건강 위해 중단' 권유

 

 

김철수 협회장과 약사회 김대업 회장, 간호사협회 신경림 회장이 지난 8일 단식 7일째를 맞은 최대집 의사협회장을 방문, 위로했다.
김철수 협회장 등 단체장들은 이날 최 회장이 단식을 결행할 수밖에 없었던 상황들에 공감하면서도 '무엇보다 건강이 중요한 만큼 단식을 중단하는 것이 좋겠다'고 권유하는 한편 정부에 대해서도 ▲보건의료공급자들의 수가 정상화 ▲심각하게 왜곡되어 있는 보건의료전달체계 재확립 ▲건강보험 재정 국고지원의 법에 따른 이행 및 확대 등 최 회장의 합리적 제안들을 즉각 수용, 반영하도록 요구했다.
이에 대해 이날 최대집 회장은 "국민 건강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제도개선을 이끌어 낼 수 있도록 보건의료단체들이 공동으로 노력하자"며, 세 단체장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최대집 회장은 그러나 지난 9일 건강악화로 중앙대병원에 이송돼 현재는 방상혁 상근부회장이 단식을 이어받은 상태이다. 최 회장은 문재인 케어에 반발해 "국민들에게 최선의 진료를 제공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어야 한다"며 9, 10월 총 파업을 선언한 후 지난 2일부터 단식에 돌입했었다.